YONGPHOTOS.COM

홍콩에 도착했을때 자유 여행자가 가장 먼저 해야할 일은?



홍콩에 도착!


.
.
.
.

 

비행기 문이 열리고 홍콩의 공기를 대면하는 순간 처음 든 느낌은 '습하다'였다.
몸집이 늘어난 이후로 더위에 무던히도 약해졌는데 슬며시 걱정이 되기 시작했다.
사진 욕심에 렌즈가 가득 든 배낭을 매고 캐리어를 끌고 숙소까지 가야만한다.

여기서 잠깐! 홍콩을 여행하는데 가장 먼저 해야할일에 대해서 알아보자.

 


SNS에 남길 도착 인증샷을 찍는다?
아니면 화장실로 달려가 현지기후에 맞는 옷을 갈아입는다?
그것도 아니면 그딴게 뭐 필요해 무조건 GO~가는거야....???;;;

 

 

홍콩을 한번이라도 여행해본 사람이라면 아마 옥토퍼스카드의 중요성을 알것이다.

 

 

옥토퍼스카드

 


AEL 탑승구 앞에 있는 MTR센터에서

옥토퍼스카드를 구입하고 필요한 금액만큼 충전하면되는데,
처음 구입시에는 HK$150(약 22,500원)의 금액이 필요하며

보증금이 HK$50(약 7,500원)으로 실제 사용금액은 HK$100(약 15,000원)이 된다.
옥토퍼스카드는 AEL, MTR은 물론이고, 2층버스, 트램등 교통수단과
관광지 입장료나 심지어 편의점까지 전천후로 사용 가능하며
여행을 하면서 현금을 많이 들고 다닐 필요가 없어 안전에 유익하다 할 수 있다.

 

.

.

.

.

 

 

AEL(고속철도)를 타고 가면서 하는일은
책자를 보며 점심 먹을 음식점을 스캔하는것!!

 

 

옥토퍼스카드를 충전했다면 시내로 들어가기위한 방법을 선택해야하는데,
AEL(고속철도), 공항버스, MTR(지하철), 택시 등의 방법이 있다.
우리부부는 2박3일의 짧은 일정이었기 때문에 돈보다 시간이 더 중요!
25분만에 홍콩역까지 달려갈 수 있는 AEL(고속철도)를 이용했다.[각주:1]

 

 

공항에서 홍콩역까지 정말 금방이다.

 

.

.

.

.


홍콩역에서 하차하면 근처 호텔까지 셔틀버스를 무료로 제공해주는데,
우리부부가 묵었던 'ibis Hong Kong Central & Sheung Wan'은 H2노선이었다.
셔틀버스를 타고 이비스 호텔까지 10분이면 도착했는데, 셔틀버스를 기다리는 시간이 조금 지루했다.

호텔에 도착해 5층에 있는 로비에서 어설픈 영어와 미소로 체크인[각주:2]하고
배정받은(?) 1705호 방에 짐을 던져놓자마자 쉰나는 마음으로 홍콩시내로 나섰다...

 

.
.
.
.


 

.

.

.

.

 

 

셔틀버스는 왤케 안오는건지.... 기다리다 지쳐!

 

.

.

.

.

 

 

홍콩역 AEL 게이트를 나오면 택시 승차장과
셔틀버스 타는 곳이 함께 있다.

홍콩하면 역시 빨간 택시!! 하트 뿅뿅 ♡0♡

 

.

.

.

.

 

시간 죽이는데는 역시 검색질이 최고!

 

.

.

.

.

 

배정 받은 방에서 본 풍경(View)....
도심의 빽빽한 풍경을 기대했는데... 생각보다 휑?하다~!!

 

.

.

.

.

 

 

'ibis Hong Kong Central & Sheung Wan'
우리방은 저~~기 위에 빨간 창문 근처 ;;;

 

.

.

.

.

 

이제 본격적으로 걸어보는거얏!

 

 

 

 

  1. AEL 결재는 내리는 역에서 옥토퍼스카드를 개찰구에 찍으면 된다 (홍콩역까지 HK$100) [본문으로]
  2. 체크인시 HK$500의 디파짓(Deposit)을 결재해야한다. [본문으로]

Comment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