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GPHOTOS.COM

절영마






  그림자도 끊어먹을 정도로 빠른 말, 절영마


영도의 옛 지명인 절영도는 오래전부터 유명한 국마장이었는데, 

이곳에서 기른 말이 하도 빠르게 달려서 그림자도 따라가지 

못할정도라 해서 절영마(絶影馬)라 붙여졌다합니다.



  

 

2015. 04. 11.  청학배수지 ⓒ 박경용

 

Photograph by PARK KYOUNGYONG
Copyright 2009-2015. PARK KYOUNGYONG All Rights Reserverd
Blog. http://YongPhotos.com

 

 


'용포토스닷컴_PhotoGallery > 사진 한 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탈망작업  (0) 2015.04.19
잊지않을께요....  (8) 2015.04.16
절영마  (19) 2015.04.15
표독스러운 표정의 펭귄 _ Ricoh GR  (4) 2015.04.15
벚꽃 핀 드림로드의 S라인  (12) 2015.04.15
노란 세상  (4) 2015.04.13

Comment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