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GPHOTOS.COM

'귀양살이'중인 우리집 고양이 네마리



 

침대난간에 걸터앉아 망중한을 자주 즐기던 쿤이

 

 

 

 


엉뚱이가 태어나면서 귀양살이를 하게된 우리집 고양이들입니다.
바로 윗층이 처가집이라 장모님의 보살핌과 사랑을 받곤 있지만,
볼때마다 가엽고 측은하게 느껴지는건 할 수 없네요.

엉뚱이가 조금 더 커야 다시 데려올 수 있을 것 같아 맘아프네요....

 

예전에는 녀석들 사진도 곧잘 찍어주곤 했는데,
요즘은 완전 찬밥신세가 되어버린 것 같아요. 




미안하다~~~~!

 

 

내일은 윗층 올라갈때 카메라도 챙겨서 올라가봐야겠어요.
예전에 찍었던 고양이들 사진 몇 장 꺼내봅니다. ㅎㅎ

 

 

Have a Nice Day ~" !

 

 

 

 

유난히 사람을 잘따르는 순둥이 아리

.

.

.

.

 

 

 

.

.

.

.

 

 

도도한 마리

.

.

.

.

 

 

 

.

.

.

.

 

 

덩치만 큰 소심한 오줌싸개 쭈니

.

.

.

.

 

 

운동 시작 1초전

.

.

.

.

 

 

털손질 중인 아내와 머리카락을 만지고픈 아리

.

.

.

.

 

 

 

.

.

.

.

 

 




Comment +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