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GPHOTOS.COM

봄날에 다시 만난 기장 연화리의 소나무




기장 연화리 소나무의 봄






작년 1월에 연화리를 지키고 있는 소나무에서 아침을 맞이하며,

이곳의 계절별 풍경을 담아보겠다 생각했었다. 

하지만 그 다짐은 그 날 이후로 지켜지지 못했고, 

해가 지나고 몇 개월이 더 지난 지금에서야 기장 연화리의 

어느 언덕을 외롭게 지키고 서있는 소나무의 봄을 만나고 왔다.




언제 베어질지 모르는 운명이라 여겼었고, 

연화리를 향하는 내내, '혹시 사라졌으면 어쩌지?' 라는 걱정을 했었는데

아직까지 그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서있는 소나무를 보니 정말 반갑고, 고마웠다.




푸른 바다와 하늘이 맞닿은 그 곳, 그 위로 당당히 서있는 늠름하면서도 매력적인 소나무 한그루!

한번 이곳을 찾은 사람이라면 다시 찾아올만한,,,,아주 매력적인 녀석이다.




나는 지독하게 자연을 아끼고 사랑하는 사람이 아니다.

하지만 그냥 제자리에 있어야 할 것을 괜히 없애고 엉뚱한 짓을 하는건 정말이지 끔찍하다.

그냥 가만히 있으면 중간이라도 간다는 말이 괜히 있는게 아닌데....

오랜시간을 두고 친하게 지내는 벗과 같은 해송으로 남을 수 있게 많은 분들이 도움을 줬으면 좋겠다.




여름에도 변함없는 모습으로 다시 만나길 기도해본다....








유채꽃이 봄이 왔음을 알려준다.







좀더 가까이서 녀석을 만나본다...







작년 겨울에 만난 녀석...!







'용포토스닷컴_PhotoGallery > 사진 한 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코디언을 켜는 사람  (49) 2013.05.09
Spider on the Flower  (52) 2013.05.08
봄날에 다시 만난 기장 연화리의 소나무  (64) 2013.05.05
Camellia  (0) 2013.04.30
Spring Color  (56) 2013.04.19
비온뒤 하늘이 웃는다, 뭉게구름  (44) 2012.07.24

Comment +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