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GPHOTOS.COM

[오키나와] 분위기 좋은 찻집 '하마베 노 차야 (浜辺の茶屋)'







  浜辺の茶屋 



'하마베 노 차야'는 우리나라말로 '해변의 찻집'이란 뜻인데요.

창가 자리에 앉아 바다 풍경을 감상하며, 차나 브런치를 먹을 수 있는 매력에 

오키나와를 여행하시는 분이라면 한번씩을 다녀오는 곳 같더군요.

커피와 쥬스, 샐러드와 핫도그를 주문했는데요. 

아내는 샐러드가 그렇게 맛있었다고 했어요.

저는 오기전에 먹었던 주먹밥에 배가 불러서 쥬스만 마셨지만요. 

찻집의 마스코트라는 삼색냥이도 찾아봤는데 어디 놀러나갔는지 못보고 왔어요. ㅜㅜ

날씨가 좋았었더라면 더 근사한 느낌이었을텐데, 그 부분이 가장 아쉬웠어요.



 

대표전화 : 098-948-2073

주소 : 일본 沖縄県 南城市 玉城字玉城2-1

영업시간 : 10:00-20:00(마지막 주문 19:30)

휴무 : 월요일 14:00 Open / 무휴 

 

 

 



  입구엔 어김없이 시-사-가!

 




  대략 이런 느낌... 날씨가 좋으면 더 좋겠죠?

 




  믹스쥬스

 




  오키나와 해초인 우미부도(海ぶどう)가 가득 올려져 있는 샐러드

 




  와이프 배고플까바 시켰던 핫도그

 




  해변에서 바라본 '하마베 노 차야'

 




  옥상(=입구)에 앉아 먹을수도 있네요. 

 




 

 

2015. 11. 하마베 노 차야 (浜辺の茶屋) ⓒ 박경용

 

Photograph by PARK KYOUNGYONG
Copyright 2009-2015. PARK KYOUNGYONG All Rights Reserverd
Blog. http://YongPhotos.com

 



Comment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