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GPHOTOS.COM

지난 75일 동안의 D5300 사용기



 

 

 

 

 

2014년 2월 23일 니콘서포터즈 발대식을 참여를 시작으로
두달반이라는 시간동안 'D5300' 리뷰어 활동을 하게 되었다.

 


약 75일이라는 시간동안 D5300을 사용해본 소감은
'완벽한 DSLR의 첫 시작'이라는 카피문구를 내걸고 있는 제품답게
니콘의 엔트리군으로 분류하기 힘들만큼 우수한 결과물을 안겨주는 좋은 카메라라는 것이다.
다만 휴대성이 좋고, 초심자도 쉽게 다룰수 있어야하는 엔트리바디의 특성상
상급바디에서 느낄 수 있는 사진을 찍는 재미는 조금 덜하다는 기분도 들긴했다.
그래도 Fn 버튼의 활용으로 촬영조작시 부족한 부분을 어느 정도 채울수있었고,
멀티앵글LCD, Wifi 내장 등 D5300이 가지고 있는 기능도 장점으로 느껴졌다.

 

 


우선 D5300의 간단한 스펙과 외관을 간단히 알아보자.

 

 


자세한 사양은 니콘이미징코리아 홈페이지 : http://www.nikon-image.co.kr/

 

위에 표시된 사양 외에도 멀티앵글LCD를 가지고 있고, Wi-fi와 GPS가 내장되어있다.

 

 

 

 

 

 

 

 

8주동안 8개의 포스팅으로 D5300에 대한 포스팅을 다루어왔는데,
이번 포스팅은 D5300의 최종 리뷰라는 느낌으로 그동안 담아왔던 사진 중에
공개하지 못했던 사진이나 유독 마음이 가는 사진을 다시 정리해보았다.

 

 

D5300 리뷰 관련 포스팅 : http://goo.gl/BWMQDm

 

지난 포스팅과는 달리 이번에 올리는 사진들은 내가 원하는 느낌대로 보정을 해보았다.
(예전 포스팅은 노출정도만 보정해서 올린 날것에 가까운 사진들이다.)

 

 

그럼 D5300으로 그동안 담아왔던 사진을 올리면서, 75일간의 리뷰어 활동을 정리해본다...

※ 사진은 장르 구분없이 촬영시간 순서로 올립니다. =_=)b

 

 

 

。완벽한 DSLR의 첫 시작 D5300, 75일간의 기록!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Comment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