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GPHOTOS.COM

#26. 최고의 귀여움을 뽐내는 고양이, 아리








얼마전 #24.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해요...!라는 포스팅으로

아리가 애용하기 시작한 캣타워의 공간에 대한 이야기를 했었다.




최근에도 변함없이 자주 애용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그 공간 안에서는 보통 앞다리를 품속에 넣고 앉는 식빵 굽는 자세를 많이 하는데,

이 날은 앞다리를 앞으로 공손히 내밀고 있는 뭔가 엄청 귀여운 포즈로 있었다!!




마침 근처에 놓여있던 카메라로 그 순간을 담을 수 있었고

사진을 찍은 뒤엔 녀석의 머리를 한참동안 스다듬어 주었다.

참치캔을 주는 것 말고 내가 해줄수 있는 최고의 애정표시라고 볼 수 있다...




좁은 집에 고양이가 세마리나 되다보니 

본의 아니게 마음의 상처를 받는 녀석들이 생기는듯하다.

집에 사람이 있으면 꼭 근처에서만 휴식을 취하는 녀석들....

사진도 좋지만 가끔은 녀석들만을 위한 시간을 가져줘야겠다는 생각을 해본다.

누가 그랬어? 고양이는 혼자있어도 외로움을 느끼지 않는다고!!!

가만히 보면 고양이만큼 사랑받고 싶어하고 사람 좋아하는 동물도 없는것 같다...

 










Comment +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