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GPHOTOS.COM

통영항이 한눈에 보이던 남망산 조각공원




통영항이 한눈에 보이는 남망산 조각공원
[통영항/통영여행코스/통영여행/통영여행추천/통영 가볼만한곳/남망산조각공원]


2012년 2월 25일

동피랑에서 도망치듯이 나와 들린 곳이 바로 남망산 조각공원입니다.
통영항을 한눈에 바라볼 수 있는 전망을 가지고 있다는걸, 동피랑에 계신 어르신께 들었기 때문인데요.
막상 올라와보니 '확~!!' 트인 전망을 기대했던거에 비해 그렇게 좋은 전망은 아니였습니다.
하지만 여유가 차고 넘치게 한적한 공원의 느낌과 발아래 통영항의 소박한 모습을 볼 수 있는
남망산공원은 통영여행에서 빠지면 섭섭한 곳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멀리 남해안을 굽어살피는듯한 이순신 장군님 동상 앞에서
감사의 마음을 담아 간단한 목례를 올리고, 수향정에도 잠시 올라가 봤습니다.
맑고 좋은 날의 하늘이었다면 그 풍경을 담았을텐데
잔뜩 찌푸리고 있던 하늘이 미워 도로 내려왔습니다. 
수향정 계단에 쌓인 흙먼지를 빗자루로 쓸어내리시던 할머니의 뒷모습...
'일하시는 분인가?'라 생각했는데, 저와 마찬가지로 여행(방문)객이셨어요. ^^


멀리 출항하는 작은 어선이 보였습니다. 선장님도 저를 보신걸까요??
팔짱을 낀듯한 포즈로 이쪽을 바로보고 있는것 같습니다.
뭐든지 가득 가득 담아서 돌아오시길 응원해봅니다. ㅎㅎㅎ


통영의 알록달록한 마을을 망원렌즈로 담아봅니다.
엄청나게 많았던 충무김밥집,
어디가 원조고 어디가 진짜 맛있는 집인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사실 이 곳에서 그건 중요한 사항은 아닌것 같았습니다.
(제 생각엔 다 거기서 거기 아닐까요? ^^a)



우연? 필연적 만남....!!

통영여행에서 남망산공원이 인상적이었던건  반가운 친구들을 만났기 때문인데요.
저희 부부의 마음을 아프게 했던 애교가 넘치던 하~얀 길냥이 한마리와 귀여운 동박새, 조폭 직박구리였습니다.
길냥이는 다음 포스팅에 조금 더 자세히 소개하기로 하고, 통영에서 만난 동박새와 직박구리를 먼저 소개하겠습니다.



조폭이란 별명답게 기상이 넘치는 직박구리는 제가 다가가도 요지부동입니다.
살금 살금 다가가 약 2미터 바로 앞에서 촬영할 수 있었는데요, 한발짝 더 다가가니 휘릭 날아가버렸답니다.



뭔가 휘리릭 지나가는걸 보고 참새는 아닌것 같은데...혹시 동박새가 아닐까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남망산조각공원을 둘러보니 동백꽃도 제법 보이는것이 무작정 숲을 향해 다가갔습니다.

두리번, 두리번....

동박새 2마리가 나무가지에 앉아있는 모습을 찾을 수 있었습니다.
제가 다가가는걸 느끼자, 몇 번씩 자리를 옮기며 날아다녔지만 다행이 멀리 벗어나지 않아.
살금 살금 최대한 가까이 다가가서 나름 만족스런(?) 동박새의 모습을 담을 수 있었습니다.

이제 곧 매화시즌인데... 동박아 우리 친하게 지내자구~!!  ^^



 

Comment +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