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GPHOTOS.COM

없는 것 빼곤 다있는 수안동 인정시장



 

 

 

 

 

 

시장 곳곳을 누비다보면 살아있는 기분이 든다고 할까? 그래서 나는 가끔 재래시장을 찾는다.
시장 한켠에 자리잡은 노파의 주름살을 보면 가슴 한쪽이 괜히 시큰거리기도 하고,
뭐든지 골라보라고 우렁차게 외치는 아저씨의 목소리는 쇼호스트의 그것보다 더 강력한 뽐뿌를 주기도 한다.
싱싱한 식자재 부터 탁주 한 잔 걸치기 딱 좋은 다양한 주전부리, 갖가지 반찬까지 없는것 빼곤 다있는 곳.
아무튼 사람 사는 냄새가 진하게 풍겨지는 재래 시장의 강력한 생명력이 나는 좋다.

 

 

'없는 것 빼곤 다있는 수안동 인정시장으로 오세요~'

 

 

수안동 인정시장은 2007년 개설된 상가주택건물형의 중형시장이다.
200개가 넘는  점포와 노점이 있으며, 동래시장과 인접해 있어 상권이 잘 발달되어있다.
전통재래시장 특유의 넉넉함은 물론, 둘러보면서 다양한 재미를 느낄수 있는 곳이다.

 

 

 

 

 

 

.

.

.

.

 

 

 

.

.

.

.

 

 

 

.

.

.

.

 

 

 

.

.

.

.

 

 

 

.

.

.

.

 

 

 

.

.

.

.

 

 

 

 

Comment +21